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권오길의 괴짜 생물 이야기


권오길의 괴짜 생물 이야기

<권오길> 저 | 을유문화사

출간일
2015-08-13
파일형태
ePub
용량
3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그동안 생물의 생태와 과학적 사실 등을 알기 쉽고 재미있게 풀어써 온 ‘달팽이 박사’ 권오길 교수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토종 생물들만을 골라 그들의 흥미로운 생태와 정보, 생활의 지혜 등을 소개하는 책이다. 인간에서부터 작은 미생물에 이르기까지, 이 땅에서 우리와 함께 살아가는 온갖 생물들에 대한 숨겨진 이야기와 깊은 성찰이 담겨 있다. 인간, 동물, 곤충, 식물은 물론 미생물에 이르기까지 바다와 육지, 하늘을 막론하고 이 땅에서 흩어져 지금까지 우리와 함께 살아왔고, 지금도 우리와 함께 살고 있는 뭇 생명들이 소개된다.

이 책에서는 흔히들 생각하듯이 자연을 마냥 아름답고 평화로우며 삶의 지혜와 합리적인 질서로 가득 찬 세계로 묘사하지는 않는다. 그보다 저자는 생물들의 치열한 생존경쟁과 약육강식, 종족보전의 본능 등을 가감 없이 이야기하면서 그들로부터 이 세상의 겉이 아닌 숨겨진 진면목을 보도록 해준다. 자연은 우리의 생각보다 그리 평화롭지도, 아름답기만 한 것도 아니다. 하지만 그만큼 숭고하고 감동적이며 또한 기적적인 일들로 가득하다는 사실 또한 알 수 있다. 이 책은 우리 자신과 우리를 둘러싼 생물들의 다양한 한살이를 재미있게 때로는 감동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는 우리 자신과 우리와 함께 살아가고 있는 이 땅의 수많은 말없는 생명들이 바로 ‘기적’ 그 자체라는 사실을 깨닫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달팽이 박사’로 유명한 권오길 선생은 경상남도 산청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생물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했다. 수도여중·고등학교에서 처음 교편을 잡은 뒤 경기고등학교, 서울사범대학부속고등학교에서 생물을 가르쳤으며, 강원대학교 생물학과 교수 시절 25년 동안 호기심을 자극하는 강의로 스타가 되기도 했다. 지금은 명예 교수로 있으면서 글쓰기와 방송, 강의를 통해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를 꾸준히 들려주고 있다.

1994년부터 1년에 한 권씩 대중 과학 서적을 쓰겠다는 목표로 <꿈꾸는 달팽이>, <인체 기행>, <생물의 죽살이>, <생물의 다살이>, <바다를 건너는 달팽이>, <하늘을 나는 달팽이>, <생물의 애옥살이> 등을 차례로 썼다. 과학의 대중화를 위해 저작과 방송 활동, 강의를 통해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를 전파하고 있다. 강원일보에 ‘생물 이야기’를 14년째 연재 중이고, KBS와 CBS 라디오에 출연하고 있으며, 포항공대, KAIST 등 여러 곳에 특강을 하고 있다. 쉽고 재미있는 과학을 알리는 데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간행물윤리상 저작상(2002), 대한민국 과학문화상(2003) 등을 수상했다.

글쓴이의 책들로는 『한국 동식물 도감』〔제32권 동물 편(연체동물 I)〕(문교부, 1982), 『꿈꾸는 달팽이』(지성사, 1994), 『인체 기행』(지성사, 1994), 『생물의 죽살이』(지성사, 1995), 『생물의 다살이』(지성사, 1996), 『개눈과 틀니』(지성사, 1997), 『바다를 건너는 달팽이』(지성사, 1998), 『하늘을 나는 달팽이』(지성사, 1999), 『생물의 애옥살이』(지성사, 2001), 『달팽이』(지성사, 2002), 『열목어 눈에는 열이 없다』(지성사, 2003), 『바람에 실려 온 페니실린』(지성사, 2004), 『달과 팽이』(지성사, 2005), 『흙에도 뭇 생명이…』(지성사, 2009), 『갯벌에도 뭇 생명이…』(지성사, 2011), 『어린 과학자를 위한 몸 이야기』(봄나무, 2011), 『권오길 교수가 들려주는 생물의 섹스 이야기』(살림, 2011), 『강에도 뭇 생명이…』(지성사, 2012)『소라는 까먹어도 한 바구니 안 까먹어도 한 바구니』(지성사 2013) 등이 있다.

목차

들어가는 글

chapter 1
내 몸을 이루는 모든 생명들

사람은 모두 평발로 태어난다
우리는 모두 기적의 산물이다
생물학적 관점에서 본 인간 보고서
인간을 만드는 설계도, 염색체의 모든 것
노화를 일으키는 세 명의 용의자
비타민을 챙겨 먹는 동물, 인간
적혈구의 시체가 똥오줌의 색을 결정한다
만능세포로도 불리는 줄기세포
무덤까지 묻어가는 문신
왜 속손톱은 하얀 반달 모양일까?
손가락을 꺾으면 소리가 나는 이유
알아서 스스로 청소하는 깔끔한 기관, 귀
내 얼굴에 볼볼 기어 다니는 모낭진드기


chapter 2
이 땅의 기이하고 매력적인 동료들

과학 수사의 숨은 조력자, 빈대
인간을 털 없는 동물로 만든 일등 공로자, 이[蝨]
뛰려거든 벼룩만큼만 뛰어라
파리의 혀는 앞다리에 있다?
자연계의 위대한 건축가, 개미귀신
밤을 아름답게 수놓는 차가운 귀신불, 반딧불이
몸무게의 10배에 해당하는 피를 빨아들이는 진정한 흡혈귀
바다 속의 청소부이자 자해 공갈단, 해삼
곡식 까 부는 키를 닮은 키조개의 힘살
죽은 고둥 껍질에 산 주꾸미가 들다
호랑이는 죽어서 가죽을 남기고 곰장어는 죽어서 껍질을 남긴다


chapter 3
우리 주위의 재미난 이웃들

개구리의 엄지에 돌기가 자라는 이유
얼었다가, 녹았다가 청개구리의 열혈 생존기
올빼미가 학문과 지혜의 상징이 된 유래
‘옹고집’의 어원이 된 고집스러운 맹금류, 송골매
출산의 달인, 박쥐의 번식 전략
기껏 저장해 두고 잊어버리는 청솔모의 건망증
쥐꼬리만큼만 월급을 받으면 우리는 부자
노루에게 뿔이 있다면 고라니에겐 엄니가 있다.
사냥에 서툰 맹수의 제왕, 호랑이
배우지 않는 동물은 없다


chapter 4
산과 들에 퍼져 있는 말없는 친구들

1억4500만 년 동안 버텨 온 식물, 고사리
나무 위의 나무, 겨우살이의 항암 효과
김소월이 노래하고 두견새가 찾는 핏빛 진달래
신이 처음으로 습작한 살살이꽃
울다 지쳐서 빨갛게 멍든 동백꽃
악귀를 쫓는 천연 방부제, 고추
고랭지의 감자가 아이 머리통만 해지는 까닭
어머니의 사랑을 닮은 풀, 목화
유전학을 있게 한 일등공신, 완두콩


chapter 5
묵묵히 한구석에 자리한 생존의 달인들

갈등의 어원이 된 칡과 등나무의 자리싸움
나무도 아닌 것이 풀도 아닌 것이, 대나무의 신비
콩 심은 데 콩 나고, 감 심은 데 고욤나무 난다
식물의 소리 없는 전쟁, 타감 물질
미기후를 이용하는 생물들의 지혜
양념은 식물의 노폐물이다
단풍을 만드는 식물의 노폐물 주머니
태양을 담는 생명의 공장, 엽록체
자연이 만든 천연물감, 안토시아닌
리비히의 최소량의 법칙


chapter 6
작지만 무시할 수 없는 존재들

김장을 담글 땐 풀을 넣어야 한다
‘된장’녀란 말이 무색한 된장의 능력
세계 곳곳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식초
마구 걸렀다고 붙은 이름, 막걸리
식물이 아닌 숲의 요정, 버섯
겨울엔 벌레, 여름엔 풀인 변신의 달인 동충하초
금실 좋은 부부, 뿌리혹박테리아와 콩과 식물
나무를 옮겨 심고 막걸리를 붓는 이유
보호해야 할 위치에 이른 회충
지저분해야 건강에 좋다?
무균 세상을 꿈꾸면 안 되는 이유
세균도 때로는 짝짓기를 한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